09분 49초

"미얀마의 현실을 알리고 싶다"

다문화 공생

방송일 2021년 11월 24일 공개 종료일 2022년 12월 8일

미얀마에서는 2021년 2월 쿠데타 발생 이후 시민에 대한 군부의 탄압이 계속돼 다수의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지난 5월 일본에서 열린 국제 축구경기에서 미얀마 대표선수 중 한 명이 '세 손가락'을 세워 군부에 항의 의사를 나타냈습니다. 갈등 끝에 일본에 남기로 결단하고 난민으로 살아가는 선수의 모습을 전해드립니다.(첫 방송일 2021년 11월 10일)

photo
전 미얀마 축구 대표선수인 피 리앤 아웅 씨
photo
피 리앤 아웅 씨를 연습생으로 받아들인 축구리그 J3클럽의 Y.S.C.C.요코하마의 요시노 지로 대표
photo
Y.S.C.C.요코하마의 풋살팀에서 연습하는 피 리앤 아웅 씨
photo
농가체험을 하는 피 리앤 아웅 씨

프로그램 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