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시다 수상, 일본 한국 호주 뉴질랜드 4개국 정상회의 개최를 조정

기시다 수상은 다음 주 미국에서 열리는 NATO 정상회의에 참석하는 데 맞춰 일본과 한국, 호주, 뉴질랜드의 4개국 정상들에 의한 회의 개최도 조정하고 있는데, 인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연대를 확인할 생각입니다.

기시다 수상은 3일 정부 여당 회의에서 다음 주 미국에서 열리는 NATO,북대서양조약기구의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이어서 독일도 방문해 숄츠 총리와 회담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리고 “일본과 NATO와의 협력, 일본과 독일의 연대를 강화해, 작금의 국제 정세에 대한 대응에 만전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기시다 수상은 미국 방문에 맞춰, NATO로부터 인도 태평양 지역의 동반자국으로 초대를 받은 일본, 한국, 호주, 뉴질랜드의 4개국의 정상들에 의한 회의 개최를 조정 중입니다.

기시다 수상은 중국의 해양진출을 염두에 두고 힘에 의한 일방적인 현상변경을 인정하지 않는 입장과 함께 법의 지배에 입각한 자유롭고 열린 국제질서의 유지·강화의 중요성을 공유하고, 인도 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연대를 확인할 생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