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도쿄 열사병 의심 19명 병원 이송, 60대 1명 중증, 철저한 대책 당부

도쿄 소방청에 따르면 도쿄도에서는 25일 오후 3시까지의 시점에서 14세~91세 연령대의 남녀 19명이 열사병 의심 증상으로 병원에 긴급 이송됐습니다.

이 중에서 60대 1명이 중증, 50대~90대 3명이 중등증, 10대~80대 15명이 경증으로 알려졌습니다.

도쿄 소방청은 목이 마르지 않더라도 수시로 수분을 보충하고 실내에서는 적절히 냉방기기와 선풍기를 사용하는 등 철저한 대책을 마련하도록 주의를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