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시마 제1원전 처리수, 통산 6번째 방류 완료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의 처리수와 관련해 도쿄전력은 지난달부터 진행해 온 통산 6번째 방류 작업을 4일 정오에 완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삼중수소 등의 방사성 물질을 포함한 후쿠시마 제1원전의 처리수와 관련해 도쿄전력은 작년 8월부터 정부의 방침에 따라 기준치 이하 농도로 희석시킨 후 바다로 방류하는 작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17일부터 통산 6번째 방류 작업이 진행중이었는데 도쿄전력은 4일 정오에 이 작업을 완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번 방류량은 7892톤으로 지금까지 도합 4만 6888톤의 처리수가 방류됐습니다.

이번 방류 기간 중 도쿄전력이 원전으로부터 3킬로미터 이내의 10개 지역에서 채취한 바닷물의 삼중수소 농도의 최고치는 1리터당 7.7베크렐로, 방류 정지를 판단하는 기준인 700베크렐을 대폭 밑도는 수치입니다.

도쿄전력은 금년도에 7회에 걸쳐 약 5만4600톤을 방류할 계획으로, 이번과 다음번 방류로 비워지는 탱크의 일부는 금년도 중 해체 작업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