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아동정책 강화 실행 계획 결정

정부가 아동정책 강화를 위한 실행 계획을 결정했습니다.

실행 계획은 향후 5년 정도의 정책 방향성을 정한 '어린이 대강'을 구체화하기 위한 대처를 나타낸 것으로, 31일, 정부 회의에서 결정됐습니다.

계획에는 저출산 대책을 위해 아동 수당 확충과 고등 교육비 부담 경감 등 경제면에 대한 지원책이 담겨 있습니다.

아울러 아동 빈곤 대책과 자살 대책, 그리고 가족을 간병하는 이른바 '영 케어러'에 대한 지원을 충실하게 하는 등, 총 약 400개에 이르는 정책을 내걸고 어린 시절부터 어른이 될 때까지 계속해서 지원하는 종합적인 대처 추진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회의에서 기시다 수상은 "계획은 이른바 아동판 '경제재정운영과 개혁의 기본방침'이 될 것이며, 정책 효과 등의 검증을 통해 아동과 젊은 층의 의견에 진지하게 귀를 기울이면서 꾸준하게 실시해 주길 바란다"고 지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