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XA, 'H3' 3호기 발사 리허설 “양호한 결과 얻었다”

다음달 발사될 예정인 일본의 새로운 주력 로켓 'H3' 3호기의 발사 절차를 확인하는 리허설이 가고시마현 다네가시마 우주 센터에서 실시돼, JAXA,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는 계획대로의 항목을 검증하고 좋은 결과를 얻었다고 30 일 발표했습니다.

다네가시마 우주센터에서는 29일, 'H3' 3호기가 발사 지점에 설치되어 발사까지의 절차를 확인하는 리허설이 실시됐습니다.

리허설에서는 로켓에 마이너스 200도 전후의 액체 연료 등을 채운 상태에서 기체의 각 기능이 정상적으로 동작하는지 확인하는 '극저온 점검'이라고 하는 시험이 실시돼, 오후 5시 반과 오후 8시 반을 발사 시각으로 상정하고 각각 엔진에 점화하기 직전인 7초 전까지 카운트다운을 실시했습니다.

시험에서는 1호기와 2호기에서 개선점을 검증하고, 보다 무거운 위성 발사를 위해 2단째 로켓 연료를 줄인 상태에서의 기능 확인 등을 실시했는데, JAXA는 30일 계획대로 항목을 검증하고 좋은 결과를 얻었다고 발표했습니다.

JAXA의 아리타 마코토 H3 프로젝트 매니저는 “주요 목적이었던 개선점의 검증을 포함해, 매우 유효한 데이터를 취득할 수 있어 앞으로의 임무에 큰 진전을 볼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H3' 3호기는 지구관측위성 '다이치 4호'를 탑재하고 다음달 30일 다네가시마 우주센터에서 발사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