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여객기 난기류로 긴급 착륙, 승객 1명 사망 원인 조사

21일 런던에서 싱가포르로 향하던 싱가포르 항공의 보잉 777형기가 이륙 약 10시간 후, 미얀마 상공을 고도 약 1만 1000m로 비행 중에 갑자기 격렬한 난기류에 휘말려 일본시간으로 21일 오후 6시쯤, 태국의 수도 방콕 근교의 수완나품 국제공항에 긴급 착륙했습니다.

싱가포르 항공에 따르면, 여객기에는 승객 211명, 승무원 18명이 탑승했는데, 이중 1명이 숨지고 적어도 30명이 다쳤습니다.

승객 중에 일본인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국 당국은 사망자는 73세 영국인 남성 승객이라고 밝히고 중상자가 여럿 있다고 밝혔습니다.

승객 남성은 “컵과 접시 등이 엄청난 속도로 날아갔으며, 기내에서 심각한 부상을 입은 사람들도 있어 정말 무서웠다”고 말했습니다.

싱가포르의 운수안전조사국은 태국에 조사원을 파견해 자세한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