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가계조사, 2인 이상 가구의 실질소비, 전년 동월 대비 1.2%감소

총무성이 10일 발표한 3월의 가계조사에 따르면, 2인 이상 가구가 소비한 금액은 가구당 31만 8713엔으로, 물가 변동을 제외한 실질적 기준으로 전년 동월 대비 1.2% 감소했습니다.

소비 지출이 작년 같은 달을 밑돈 것은 13개월째입니다.

내역을 보면 '교제비'는 물가 상승을 배경으로 퇴직이나 전근시 직장 동료 등에게 주는 선물 등의 지출을 억제하는 등, 20. 9% 감소했습니다.

또, 평년보다 기온이 높은 날이 이어져 에어컨이나 가스 스토브 등을 이용하는 일이 줄어들면서 전기요금은 19.2%, 가스요금은 9.3% 감소했습니다.

한편 '식량'은 작년 동월 대비 휴일이 많았기 때문에 외식 지출이 늘어나면서 1.8% 증가했으며, '교통·통신'은 자동차 구입 비용이 늘어나면서 3.2% 증가했습니다.

또, 작년도 1년간 가계조사 결과도 함께 공표됐는데, 2인 이상 가구가 소비한 금액은 물가 변동을 제외한 실질적 기준으로, 전년도 대비 3.2% 줄어들어 3년 만에 감소로 돌아섰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