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제철 US스틸 인수완료 시기, '연내로 연기' 발표

일본제철은 미국의 철강 대기업인 'US 스틸'의 인수 완료 시기를 올 12월까지 연기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일본제철은 지난해 12월, US 스틸 인수를 양사간에 합의했고 올해 9월까지 US 스틸을 자회사화해, 인수 완료를 목표로 한다고 공표했었습니다.

이 계획에 대해 일본제철은 3일, 인수 완료 시기를 변경해 12월까지 연기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인수에 필요한 미국 당국의 승인을 얻을 수 있는 시기를 확인한 결과라며, 당국의 심사에 시간이 걸릴 것으로 판단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 인수계획은 US 스틸 주주총회에서 지난달 승인된 한편 철강산업 노동조합이 인수에 반대 입장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자신이라면 즉시 저지할 것"이라고 말해 대통령에 재선될 경우에는 인수를 인정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는 한편, 바이든 대통령은 "US스틸은 계속해서 완전한 미국 기업이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일본제철은 3일 발표에서 “강한 결의로 인수를 완료하겠다”고 해, 올 11월 대통령 선거를 향한 의도도 있는 가운데, 인수 계획 향방이 주목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