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조선, 1주일에 세 번째로 순항 미사일 발사

한국군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조선이 30일 오전 7시 경 조선반도 서쪽 황해를 향해 순항 미사일 수 발을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군 관계자에 따르면 순항 미사일은 내륙에서 발사돼 정상거리를 비행한 것으로 보이며, 현재 한국군이 경계·감시를 강화하면서 미군과 자세한 분석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북조선은 이번달 24일에 순항 미사일을 발사했으며 그 다음날에 신형 전략 순항 미사일의 발사 실험 실시를 발표했습니다.

또한 28일에는 김정은 총비서가 참관한 가운데 일본해 상에서 잠수함 발사 순항 미사일의 발사 실험을 실시했다고 발표해, 이번 한 주 내에 순항 미사일 발사는 세번째가 됩니다.

북조선의 순항 미사일에 대해 전문가 등은 조선반도 유사시에 한국군과 주한 미군, 주일 미군 기지 등을 공격하기 위한 무기라고 지적하고 있어 미국과 한국 등이 북조선에 대해 압력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반발의 수위를 높이고 있는 모양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