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삿포로 눈 축제', 시민들의 조각상 만들기 시작돼

2월 4일 시작되는 '삿포로 눈 축제'를 앞두고, 삿포로시 중심부의 오도리공원에서 시민들의 소형 눈 조각상 만들기가 시작됐습니다.

'삿포로 눈 축제'의 주 행사장인 삿포로시 주오구 오도리공원에는 높이 10미터가 넘는 대형 눈 조각상과 함께 추첨을 통해 선정된 시민들이 만든 소형 눈 조각상 약 80점이 전시됩니다.

28일 맑은 날씨 속에 눈 조각상 만들기가 시작돼, 참가한 시민들은 설계도를 확인하며 미리 준비된 3미터 높이의 눈덩이에 스프레이 등으로 표시를 남겼습니다.

이어, 삽과 정 등으로 눈을 파거나, 빗자루로 눈을 조금씩 털어내며 신중하게 조각을 했습니다.

올해에는 미국 프로야구 LA 다저스에 입단한 오타니 쇼헤이 선수를 주제로 한 작품도 만들어질 예정이라고 실행위원회가 밝혔습니다.

'삿포로 눈 축제'는 2월 4일부터 11일까지 열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