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행정장관 APEC서 귀국후 코로나19 확진

홍콩 정부는 APEC,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태국을 방문했던 존 리 행정장관이 홍콩으로 돌아와 받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발표했습니다.

리 장관은 지난 17일부터 태국을 방문해 APEC정상회의에 참석했고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 베트남의 정상과 각각 정상회담을 가졌으며 20일 홍콩으로 돌아왔습니다.

기간 중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공식 회담을 가지지 않았으나 APEC정상회의에서 리 장관은 시 주석의 옆자리에 착석했고 회의 개시 전에도 시 주석과 악수하며 대화를 나눴습니다.

또, 다른 회의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의 옆자리에 앉아 대화를 나누기도 했습니다.

홍콩 정부는 리 장관이 태국에 머무는 동안 받았던 검사들에서는 모두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