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하야시 외상 만나 “정상회담 조기 실시” 의욕

윤석열 한국 대통령이 10일 오후 하야시 외상과 가진 개별 회담에서 기시다 수상의 친서를 건네받고 “취임식에 참석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환영한다”며 하야시 외상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그리고 “하야시 외상이 여러 분야에서 중요한 조정 역할을 해 오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하고 “앞으로 양국의 관계 발전에도 큰 역할을 해주시기를 기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어 “기시다 총리와 양국 관계 개선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이른 시기에 기시다 수상을 만나고 싶다고 밝혀 일한 정상회담의 조기 실시에 의욕을 나타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