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저에서 발견된 선박, 조난한 관광선 ‘KAZU 1’으로 확인돼

지난 23일 시레토코 반도 앞바다에서 승객과 승무원 26명을 태운 관광선 ‘KAZU 1’이 조난한 사고와 관련해, 신고가 들어왔던 ‘가슈니 폭포’부근 해저에서 침몰한 선체가 발견됐는데, 선체에 써 있는 글자 등에 따라 조난한 관광선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사고로 주변 해역에서 28일까지 14명이 발견됐지만, 모두 사망이 확인됐습니다.

해상보안청에 따르면 관광선으로부터 신고가 들어왔던 ‘가슈니 폭포’ 부근 해저에서 29일 오전, 침몰한 선체를 해상자위대 소해정이 수중 카메라 영상으로 확인했습니다.

수심은 약 120미터로, 수중 카메라를 두 차례 해저에 투입한 결과, 2번 째 투입했을 때 ‘KAZU 1’이라는 배 이름의 글자와 함께, 관광선 색과 동일한 파란색이었음에 따라 조난한 관광선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