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관방장관, “한국정부의 다케시마 측량은 받아들일 수 없어”

마쓰노 관방장관은 27일 기자회견에서, 한국정부가 시마네현 다케시마의 지형과 주변해역에 대한 정밀한 측량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히고, “다케시마는 역사적 사실에 비추어도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한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점을 고려할 때 받아들일 수 없어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한국정부에 대해 외교경로를 통해 강력히 항의하는 동시에 조사 중단을 강력히 요구했으며, 일본을 방문한 대표단에 동행한 한국 외교부 담당과장과 도쿄의 한국대사관 참사관에게도 외무성 담당과장이 요구했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