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증명서' 도입 검토

일본 정부는 사회경제활동의 복귀를 위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증명서' 등의 이용에 대한 기본 방침을 마련했습니다.

그에 따르면 민간이 제공하는 서비스 등에서는 폭넓은 활용을 허용하지만 '접종증명서' 등을 제시하지 않은 사람에게 부당한 요금 청구 등은 허용하지 않는다고 돼 있습니다.

또, 취직이나 입학시 백신 접종을 요건으로 하거나 미접종을 이유로 해고나 퇴직권고 등을 하는 것은 부당한 차별적인 취급에 해당할 가능성이 높다고 돼 있습니다.

한편, 정부는 접종 기록 QR코드를 스마트폰에 표시할 수 있는 전용 앱을 개발할 방침으로 마이넘버카드를 사용한 본인 확인 등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르면 올해 안에 이용할 수 있도록 향후 지자체와 기업에서 의견을 수렴해 시스템 구축을 추진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