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토 관방장관, 북 미사일 발사에 우려 표명

가토 관방장관이 13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1500킬로미터를 비행하는 미사일 발사가 사실이라면, 일본을 둘러싼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것으로 일본으로서는 우려되는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북조선의 군사행동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미국, 한국과 긴밀히 협력하면서 필요 정보의 수집, 분석, 경계 감시를 실시하고, 방위대망과 중기방위력정비계획을 바탕으로 모든 공중의 위협에 대처해 자국의 국토 방위 능력, ‘종합 미사일 방공능력’을 강화해 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가토 관방장관은 일본의 배타적 경제수역, EEZ 등에서는 미사일이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