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O 정상회의, 우크라이나 장래의 NATO 가입을 지지

미국 워싱턴에서 정상회의를 열고 있는 NATO 북대서양조약기구는 10일 우크라이나에 대한 지원 강화 등에 관해 협의하고 정상선언을 채택했습니다.

정상선언에서 정상 등은 우크라이나의 NATO 가입은 되돌릴 수 없는 일이라며, 장래의 가입을 지지하는 입장을 거듭 나타냈습니다.

또한 중국에 대해 "러시아에 의한 침공의 결정적으로 중요한 지원자"라는 인식에 일치하고, 러시아가 근린 나라와 NATO 회원국의 안전보장에 미치는 위협을 증대시키고 있다며, 중국에 대해 군사 목적으로도 전용할 수 있는 부품과 원재료 등을 러시아에 제공하지 않도록 요구했습니다.

협의가 끝난 후 기자회견을 가진 스톨텐베르그 NATO 사무총장은, NATO 회원국 모두가 합의한 문서에서 러시아 침공에 대한 중국의 역할에 관해 이렇게까지 언급한 것은 처음이라며 "중국의 책임에 대해 명기한 것이며, 이번 정상회의에서 NATO가 내놓은 강력하고 명확한 메시지"라고 강조했습니다.

NATO는 11일 일본을 포함한 인도태평양 4개국을 포함시켜 연대강화에 대해 협의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