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주식시장 한때 900엔 이상 하락

30일의 도쿄주식시장은 미국의 장기금리 상승을 배경으로 한 경기 전망에 대한 우려감에서 매도 주문이 많아지면서, 닛케이 평균주가는 한때 900엔 이상 하락했습니다.

그 후는 어느 정도 되사는 움직임이 나와 닛케이 평균주가 30일의 종가는 전날보다 502엔 74센 하락한 3만 8054엔 13센.

도쇼 주가지수, 토픽스는 15.42 하락한 2726.20.
하루 거래량은 17억 870만 주였습니다.

시장 관계자는 “반도체 관련 등 하이테크 관련을 중심으로 거래 개시 직후부터 매도 주문이 많아졌고, 그 후에는 하락한 주식을 되사는 움직임도 나왔지만, 미국에서 인플레이션이 장기화될 것이라는 우려감이 뿌리깊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