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은행 우에다 총재, 물가안정 목표 실현 위해 주의 깊게 추진

일본은행이 27일, 국내외 경제학자와 중앙은행 관계자를 초대해 개최한 회의에서 우에다 총재가 지금까지의 금융 정책을 주제로 강연했습니다.

회의에서 우에다 총재는 일본에서는 장기간 물가가 상승하지 않는다는 예상이 정착돼 있었지만, 임금 상승률에 명확한 변화가 생기면서, 작년부터 올해까지 사이에 세계적인 인플레이션과 금융완화의 틀이 유지됨에 따라 급속하게 상승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우에다 총재는 이어 “일본은행의 목표는 2%의 물가안정 목표를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실현하는 것"이며 "지금까지 인플레이션 예상을 0%에서 올리는데 성공했다고 생각하지만 이번에는 2%로 고정해야 한다"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주의깊게 추진해 갈 생각”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일본은행이 직면한 과제의 대부분이 다른 중앙은행이 직면한 것과 비슷한 측면이 있는 만큼 일본 특유의 어려움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본은행은 지난 3월 마이너스금리 정책을 해제하고 대규모 금융완화책에서 전환했으나 물가와 임금이 상승하는 가운데 금융시장에서는 일본은행의 국채 매입의 감소나 추가 금리 인상 시기에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