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조선의 인공위성 발사 통보 관련, 일미한 고위가 전화 협의

북조선이 '인공위성' 발사 통보를 해온 데 대해 외무성의 나마즈 아시아 대양주국장은 미 국무부의 정박 북조선 담당 특별대표 대행, 한국 외교부의 이준일 북핵기획단장과 27일 새벽, 전화 협의했습니다.

이들 3사람은 탄도미사일 기술을 사용한 발사는 위성 발사가 목적이라 할지라도 유엔안보리 결의를 명백하게 위반하는 것인 만큼, 북조선에 대해 발사 중단을 요구해 가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억지력·대처력 강화와 유엔안보리의 대응 등에 대해 앞으로도 계속해서 긴밀하게 연대해 가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