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韓 경찰, 조직적 사기 관련 협력 확인

일본 경찰청의 쓰유키 야스히로 장관과 한국 경찰청의 윤희근 청장이 회담하고, 일한 양국에서 증가하고 있는 조직적 사기 등과 관련한 대응에서 협력해가기로 확인했습니다.

한국 경찰청의 윤 청장은 21일 오전, 일본의 경찰청을 방문했습니다.

일본과 한국의 경찰 수장의 회담은 2010년 이후 14년 만입니다.

쓰유키 장관은 "북조선 문제와 경제안보, 국경을 넘어 반복되는 사기 등 양국의 공통 과제가 산적해 있어 상호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가고 싶다"고 말한 데 대해 윤 청장은 "다양한 관점에서 상호를 위해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습니다.

회담에서는 일본과 마찬가지로 한국에서도 조직적 사기의 피해가 증가하고 있어 양국이 피해 상황이나 범죄 수법 정보를 공유해 동남아시아 등에서도 확산된 범죄 거점을 적발하기 위해 협력해가기로 확인했습니다.

또, 생성형 AI를 악용한 거짓 정보의 동영상 등에 대한 대처와 관련해서도 이야기를 나눴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