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야시 관방장관,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

북조선이 22일 일본해를 향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물체를 발사한 데 대해 하야시 관방장관은 23일 각의 후 기자회견에서 “지금까지 입수한 정보를 종합적으로 감안하면, 22일 발사된 미사일은 단거리 탄도미사일이었다고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하야시 관방장관은 “북조선의 핵·미사일 개발은 우리 나라와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것으로 절대로 용인할 수 없다. 북조선이 추가 도발 행위에 나설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고, 미국이나 한국 등과도 긴밀하게 연대하면서 필요한 정보를 수집·분석해, 경계 감시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습니다.